HOME 예경도서분류 서양미술
서양미술사(양장본)
저자 E.H. 곰브리치 역자 백승길, 이종숭 발행일 2017-06-30
정가 53,000원
판매가 50,350원 (5% 할인, 적립금 2,650p)
배송료 주문시 결제
판형 182 * 254 * 49(양장)
페이지 688쪽
ISBN 978-89-7084-540-1

선택된 옵션

  • 서양미술사(양장본) (+0원)

한줄 소개

전세계 독자들이 인정하는 서양미술사 개론의 필독서

주요내용

이미지가 넘쳐나는 시대, 보는 것과 아는 것 사이의 징검다리 
서양미술의 윤곽을 잡아주는 입문서이자 모든 것이 담겨 있는 최고의 인문학 서적 
선사시대부터 현대 미술까지, 방대한 서양미술사를 700페이지, 컬러 도판 413개로 완​성 


세계에서 가장 잘 팔리는 미술서, 19개 언어로 번역되어 전 세계적으로 800만부 이상 판매된 책, 선물하기 좋은 책, 선물 받은 사람들이 실제로 읽는 책, 당신의 삶을 바꿀 책, 모든 것이 담겨 있는 최고의 인문학 서적……. 
책의 긴 역사만큼이나 많은 이들이 곰브리치의 《서양미술사》를 읽고 다양한 찬사를 쏟아냈다. 그 모든 말들이 이 책을 관통하는 결정적인 말이지만, 그중에서도 하나만 고르라면 ‘서양미술사 개론의 필독서’라는 말을 고를 것이다. 진리에 가까우면 가까울수록 그 진리를 표현하는 말은 보편적이고 평범할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곰브리치의 《서양미술사》는 서양미술을 알기 위해 반드시 거치는 책이다. 미술이라는 분야에 처음 입문하여 약간의 이론적 훈련이 필요한 사람들에게 최적이기 때문이다. 선사시대 동굴벽화부터 실험적인 현대 미술에 이르기까지 모든 주제를 다루고 있고, 미술사를 통틀어 위대하고 뛰어난 작품들을 각 페이지마다 시대와 양식, 작품명, 작가명과 함께 알기 쉽게 정리하여, 서양미술의 질서 체계를 파악하도록 돕는다. 그 방대한 역사를 한권에 담아 오랫동안 읽히는 것, 오로지 곰브리치의 《서양미술사》만이 가능한 일이다. 

‘미술(Art)이라는 것은 존재하지 않는다. 다만 미술가들이 있을 뿐이다.’ 《서양미술사》 서문의 첫 문장이다. 책을 펴면 도판이 눈에 먼저 들어오지만, 글을 읽다 보면 사람이 느껴진다. 미술가가 왜 그렸는지, 그리기 위해 어떤 고민을 했는지, 그림 속 대상과 미술가의 관계 등을 읽고 생각하다 보면 다시 그림이 보인다. 평이한 말로 풀어간 사람 이야기가 결국 미술 이야기, 미술의 역사가 곧 사람의 역사가 되었다. 이 흐름을 따라 가다 보면 책을, 미술을, 예술을, 삶을 놓을 수가 없다. 앞으로의 역사에서도 곰브리치의 《서양미술사》가 늘 곁에 있을 것임을 믿는 이유이다. 


“미술의 모든 역사는 
기술적인 숙련에 관한 진보의 이야기가 아니라, 
변화하는 생각과 요구에 대한 것이다.” 
- by 곰브리치

도서 미리보기

목차

서문 


서론 

- 미술과 미술가들에 관하여 


1 신비에 싸인 기원 

- 선사 및 원시 부족들: 고대 아메리카 


2 영원을 위한 미술 

- 이집트, 메소포타미아, 크레타 


3 위대한 각성 

- 기원전 7세기부터 기원전 5세기까지: 그리스 


4 아름다움의 세계 

- 기원전 4세기부터 기원후 1세기까지: 그리스와 그리스의 세계 


5 세계의 정복자들 

- 기원후 1세기부터 4세기까지: 로마, 불교, 유태교 및 기독교 미술 


6 기로에 선 미술 

- 5세기에서 13세기까지: 로마와 비잔티움 


7 동방의 미술 

- 2세기에서 13세기까지: 이슬람과 중국 


8 혼돈기의 서양 미술 

- 6세기부터 11세기까지: 유럽 


9 전투적인 교회 

- 12세기 


10 교회의 승리 

- 13세기 


11 귀족과 시민 

- 14세기 


12 현실성의 정복 

- 15세기 초 


13 전통과 혁신 I 

- 15세기 후반: 이탈리아 


14 전통과 혁신 Ⅱ 

- 15세기: 북유럽 


15 조화의 달성 

- 16세기 초: 토스카나와 로마 


16 빛과 색채 

- 16세기 초: 베네치아와 북부 이탈리아 


17 새로운 지식의 확산 

- 16세기 초: 독일과 네덜란드 


18 미술의 위기 

- 16세기 후반: 유럽 


19 발전하는 시각 세계 

- 17세기 전반기: 가톨릭 교회권의 유럽 


20 자연의 거울 

- 17세기: 네덜란드 


21 권력과 영광의 예술 I 

- 17세기 후반과 18세기: 이탈리아 


22 권력과 영광의 예술 Ⅱ 

- 17세기 말과 18세기 초: 프랑스, 독일, 오스트리아 


23 이성의 시대 

- 18세기: 영국과 프랑스 


24 전통의 단절 

- 18세기 말 19세기 초: 영국, 미국 및 프랑스 


25 끝없는 변혁 

- 19세기 


26 새로운 규범을 찾아서 

- 19세기 후반 


27 실험적 미술 

- 20세기 전반기 


28 끝이 없는 이야기 

- 모더니즘의 승리 

- 또 다른 추세 변화 

- 변모하는 과거 


 참고문헌에 대하여 

 연표 

 지도 

 소장처에 따른 도판 목록 

 색인 


지은이 / 옮긴이

저자 : E.H. 곰브리치(Ernst Hans Josef Gombrich)

1909년 비엔나에서 태어나 1936년에 영국으로 이주하였다. 1959년부터 1976년 은퇴하기까지 연구로 인생의 대부분을 보내셨고 런던 대학의 와버그 연구소(Warburg Institute) 소장과 동대학의 교수를 역임하였으며 수많은 책들과 평론, 논문들을 출판하였다. 2001년 11월 영국 런던 서쪽 햄스테드 자택에서 92세로 타계했다. 1972년에는 나이트(Knight) 작위와 1988년 메릿 훈장(O.M.), 1944년 괴테상(Goeth Prize)과 비엔나 시가 수여하는 황금메달(Gold Medal of the City of Vienna)훈장을 수여받는 등 국제적 명예를 얻었다. 그의 베스트셀러 『서양미술사』는 45년 전에 초판이 출간되어 현재에는 16판까지 발행되었고 전세계의 미술학도들에게 변함없이 지식과 기쁨을 제공하고 있다. 곰브리치 교수의 책은 훌륭한 미술사 저술의 표본이며, 우리 문화 유산의 가치와 규범에 대한 그의 지속적인 관심을 반영하고 있다. 저서로는 Art and Illusion : A Study in the Psychology of Pictorial Representation(1960), The Sense of Oder : A Study in the Psychology of Decorative Art(1979) 등이 있다. 


역자 : 백승길 

1957년 서울대 영문학과를 졸업하고 The Korea Times사 기자를 거쳐 1961년-93년까지 유네스코 한위 출판부장, 문화, 홍보부장, 기획 실장 그리고 국제 박물관 협회(ICOM) 한위 위원장을 역임하였다. 

  

역자 : 이종숭 

서울대 영문과를 졸업하고 홍익대 대학원에서 미학과 박사 과정을 수료했다. 1962년 동아일보 미술평론 부문에 당선된 바 있으며 현재 미술평론가로 활동중이다. 「역사적 아방가르드와 상상력의 개념」외 다수의 논문을 발표했다. 


관련자료 받기

관련도서

배송정보

• 총 주문액 중 도서 주문액이 20,000원 미만일 경우 배송비 2,500원이 부과되며, 20,000원 이상 주문 시 무료배송입니다. 
 (단, 제주도 및 도서산간 지역의 경우 지역에 따라 추가배송료가 발생합니다.)

• 평일 오후 2시까지 결제 완료건 당일 발송.
 (출판사의 입고지연이나 배송사의 물량과다로 인해 1~2일 지연될 수도 있습니다.)

• 군부대로는 발송이 불가하며, 반품 회수 시에는 왕복배송비 5,000원이 부과됩니다.
 (도서산간 및 제주도의 경우 왕복 10,000원이 부과됩니다.)

교환/환불

• 고객만족센터(02-396-3043)로 연락하여 반품 절차를 따라주시길 바랍니다.

• 상품을 수령한 날부터 7일 이내(주말, 공휴일 포함)에 택배를 통해 당사로 반품하시면,
  당사에서 반품 확인 후 해당 상품의 결제 금액을 고객님의 계좌로 입금 또는 신용카드 결제를 취소해 드립니다.

• 고객님의 개인적 사유로 반품/교환 시 택배비는 고객부담이며, 상품에 손상 또는 훼손이 없는 상태여야 합니다.
 (고객변심 반품 시 배송비(편도 2,500원, 왕복: 5,000원 / 도서산간 및 제주도일 경우 편도: 5,000원, 왕복: 10,000원)

• 상품이 오배송되었거나 파본인 경우는 반품처리 및 교환이 가능하며 당사에서 택배비를 부담합니다.

• 상품 수령 후 12개월 이내에 파본 발견 시, 교환 및 문제가 있는 부분에 대해 보상처리를 해드립니다.
  (배송비는 당사가 부담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