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

HOME NEWS
전시 / 탐방
image
[세계 속 박물관] 어디까지 가 봤니? 미국편

미국에는 미국을 넘어 세계 최고 수준의 박물관이 많지요? 영화 <박물관이 살아있다>로 유명한 ‘스미소니언 국립자연사 박물관’, 미국 국립미술관인 ‘내셔널 갤러리’, 뉴욕 현대미술관 'MoMA' 등등. 하지만 이것이 미국 예술의 전부는 아니죠! 큰 박물관들 사이에서 작은 것의 가치를 놓치지 않고 모아둔 작은 박물관들이 미국의 예술 세계를 촘촘히 메꾸어 주고 있습니다. 세계 속 작은 박물관 중 첫 번째 이야기, 미국 속 작은 박물관을 소개합니다.


---------------------------------------------------------------


f475e62a10fc4f5ed5390e8cb63222a8_1510790753_7611.png 


로어 이스트 사이드 주택 박물관


Lower East Side Tenement Museum, New York


주택 박물관을 소개하기 전, 주택 박물관이 있는 맨하탄의 로어 이스트 사이드 지역의 의미를 짚고자 합니다. 이곳은 미국의 이민자 지역을 상징합니다. 새로운 삶을 살고 더 나은 미래를 위해 미국으로 건너 온 노동자 계급의 약 7천여명의 이민자들이 로어 이스트 사이드 지역이 지어진 아파트에 입주했습니다. 그들 개인의 역사는 곧 미국 이민의 역사. 이민의 역사를 이해하고, 현재 관람객과 과거 이민자 사이의 감정적 교류가 이뤄지는 곳이 바로 로어 이시트 사이드 지역, 그중에서도 주택 박물관 꼽을 수 있습니다.


f475e62a10fc4f5ed5390e8cb63222a8_1510790809_402.jpg

로어 이스트 사이드 주택 박물관 외관


주택 박물관은 로어 이스트 사이트 오처드 스트리트 97번지에 위치해 있습니다. 독일계 유대인 검퍼츠 부인과 그의 아이들이 생활했던 곳입니다. 생계를 위해 재봉틀을 마련하고, 주택의 일부를 상점으로 꾸린 흔적이 남아 있습니다. 물론 이 주택은 공동주택 개념이라서 검퍼츠 부인 외에도 세 가족 이상이 살았거나 더 많은 사람들이 거쳐갔겠지요. 그들의 삶뿐만 아니라 로어 이스트 사이드 내 다른 주택, 아파트들도 지속적으로 복원되고 있습니다. 여러 번 갈 기회가 있다면, 매번 진화한 일상의 모습을 볼 수 있을 겁니다.


f475e62a10fc4f5ed5390e8cb63222a8_1510790840_0497.jpg

세월의 흔적을 고스란히 담은 주택 박물관 내부

---------------------------------------------------------------


f475e62a10fc4f5ed5390e8cb63222a8_1510790927_6144.png 


 프릭 컬렉션 미술관

The Frick Collection, New York



피츠버그의 한 기업가인 헨리 클레이 프릭이 평생에 걸쳐 모은 예술작품이 모여 있는 곳이 프릭 컬렉션 미술관입니다. 벨리니, 렘브란트, 고야 등 미술에 관심이 없어도 한번쯤은 봤을 법한 거장들의 작품을 감상할 수 있고, 아름다운 정원에서 여유로움을 누릴 수도 있습니다. 프릭 컬렉션 미술관에서 한 가지 더 명심해야 할 것은 이 건물 자체가 작품들을 위해 건축되었다는 사실입니다. 사랑의 진행을 묘사하는 패널화를 진열할 수 있게 벽면을 평면으로 개조하는 등 작품의 배열과 조화를 고려하여 설계하고 건축한 것이지요. 이 건물은 뉴욕공립도서관을 건축한 토마스 헤이스팅스에 의해 설계, 건축되었습니다.

f475e62a10fc4f5ed5390e8cb63222a8_1510790994_2232.jpg

프릭 컬렉션 미술관


f475e62a10fc4f5ed5390e8cb63222a8_1510791024_4924.jpg

프릭 컬렉션 미술관 내 작품들

벨리니, <사망의 성 프란체스코>(위의 왼쪽) | 베르메르, <여주인과 하녀>(위의 오른쪽) |

베르메르, <장교와 웃는 소녀>(아래 왼쪽) | 컨스터블, <주교의 땅에서 본 솔즈베리 대성당>


---------------------------------------------------------------


f475e62a10fc4f5ed5390e8cb63222a8_1510791080_8583.png 


하버드 자연사 박물관


The Harvard Museum of Natural History, Cambridge


하버드 자연사 박물관은 말 그대로 자연에 대한 박물관입니다. 여기서 말하는 자연은 인간을 제외한 세상의 모든 존재라고나 할까요. 유리로 복원한 작은 꽃부터 바다 생물, 척추 동물의 진화 과정, 지구와 우주에 관한 것까지 우리를 둘러싼 모든 자연 환경을 눈으로 볼 수 있도록 구성해놓은 공간이지요. 불가사의까지한 전시물들을 보고 있으면 거대한 자연 속에서 우리는 얼마나 작은 존재인지, 우리가 못보는 세계가 얼마나 많은지 알 수 있을 정도랍니다.


f475e62a10fc4f5ed5390e8cb63222a8_1510791118_2729.jpg

하버드 자연사 박물관 외관


f475e62a10fc4f5ed5390e8cb63222a8_1510791139_7131.jpg

하버드 자연사 박물관 내 전시물들


---------------------------------------------------------------


f475e62a10fc4f5ed5390e8cb63222a8_1510790927_6144.png


파인아트 미술관


Museum of Fine Arts, Boston


파인아트 미술관(혹은 보스턴 미술관으로도 불리는)은 1876년 대중에게 처음 선보인 이래, 1909년 현재의 자리로 이사왔습니다. 고대 이집트의 작품부터 유럽은 물론이거니와 아시아, 아프리카, 오세아니아의 그림과 사진, 악기 등 5천6백여 점의 작품이 전시되어 있습니다. 종합 박물관인 셈이지요. 미국에서 볼 것이라고는 상상도 못했던 작품들이 있어 이질적이면서도, 드가와 사전트 등 유명한 예술가들의 그림도 함께 볼 수 있는 친숙한 공간입니다.


f475e62a10fc4f5ed5390e8cb63222a8_1510791205_1611.jpg

파인아트 미술관


f475e62a10fc4f5ed5390e8cb63222a8_1510791228_8947.jpg

파인아트 미술관 내 주요 작품들

사전트, <에드워드 달리 보이트의 딸들> | 드가, <팔짱 낀 발레 무용수>

| 설리, <찢어진 모자> | 휘슬러, <파랑과 은빛의 녹턴>

예경뉴스 관련도서